정치

제21대 국회의원, 청소년이 직접 뽑았다.

청소년이 직접 뽑는 국회의원, 전국 청소년 모의투표가 진행되었다.

URL복사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일에 유권자뿐만 아니라 청소년이 직접 투표할 수 있는 '전국 청소년 모의투표'가 진행됐다.

전국 청소년 모의투표는 만 18세 미만(2002년 4월 17일 이후 출생자) 투표권이 없는 청소년을 대상으로 진행된 모의투표이다.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일과 동일한 사전 투표 4월 10과 11일, 본투표 4월 15일에 진행되었다.

 

청소년 모의투표 운동본부에서 진행한 것으로, 지난 2017년 제19대 대통령 선거와 2018년 도지사, 교육감 선거가 청소년 약 십만 명의 참여 속에 진행되었으며, 2020년 제21대 국회의원 선거는 3번째 모의투표이다.

 

실제 선거와 다르게 오프라인 투표만이 아닌 온라인 투표도 가능하다. 오프라인 투표소는 전국에 설치될 예정이었지만, 코로나 바이러스(COVID 19)의 여파로 인해 순천과 춘천에만 오프라인 투표소를 설치하는 것으로 축소 진행되었다.

 

온라인 플랫폼(www.18vote.or.kr)에서는 중앙 선거 관리 위원회로 연결되어 있어 정당 및 국회의원에 대해 손쉽게 알아볼 수 있다. 선거에 입후보한 41개의 정당을 청소년과 관계된 현안에 대해 직접 묻고 정당에서 답한 정책 질의서를 게시하여 투표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였다. 또한 청소년들이 직접 정책을 제안할 수 있도록 관련 게시판을 만들어두었다.

 

전국에서 총 8,214명의 청소년이 자신이 지지하는 후보 및 정당에게 표를 행사했다. 그중 5,095명이 참여한 비례 정당 투표의는 1위 더불어시민당(35.1%) 2위 정의당(13.8%) 3위 미래한국당(11.7%) 4위 여성의당(10.7%) 기타(28.7%)의 결과가 나타났다.

 

 

기자정보

조은채 기자

청소년 기자단 '혜윰' 3기 사회부

프로필 사진
배너
배너
배너